하루 한 번이고 싶은 노래 소개

댓글: 2 / 조회: 33 / 추천: 2


관련링크


본문 - 09-10, 2019 19:53에 작성됨.

비가 옵니다. 호우주의보에요.

입영하고 첫 주 

수료하는 날

여기 오는 날

또 자대로 가는 내일

전부 비가오네요.

저는 비가 실어다주는 냄새. 흙과 씨앗이 엉커 물이 스미는 냄새는 좋지만 맞는건 질색이에요. 판초우의도 싫고요. 비와 하나되기위한 옷이라 우의인것만 같은 그 옷...

참 묘하군요. 비가 오는 날이 기다려지기도하지만 이렇게 싫은 것도 많으니....이것이 간사한 사람마음이라는 걸까요. 저뿐만 아니라 여러분들도 우산들고 비를 헤쳐가느라 많은 고생일것같네요. 날도 쌀쌀해져서 감기까지 걱정되네요. 

약간 따뜻하게 설레이는 비 노래 한 곡으로 비 오는 날을 이겨내볼까합니다.

부디 간사한 사람마음이 잘 속아넘어가기를 바라며 스탠딩에그의 뚝뚝뚝


2 여길 눌러 추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