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카테고리.

  1. 전체목록

  2. 그림

  3. 미디어



아이돌 마스터로 각종 애니 명장면 패러디

댓글: 7 / 조회: 94 / 추천: 0


관련링크


본문 - 06-27, 2020 00:04에 작성됨.

아이돌 마스터로 각종 애니 명장면 패러디




-귀멸의 칼날

하루카 [아무리 춤춰도 지취지 않는 숨 쉬는 법이 있어. 추위 따위는 아무렇지도 않아지지. 바른 호흡을 쉴 수 있게 되면 너도 계속 출 수 있을거야. 아미, 이 춤과 리본만은 반드시 끊기지 않게 계승해줘. 약속이야.]

아미 "히노카미카쿠라-!!" 후욱

아미 "원무-!!"

쿠로이 "실이?!"

아미 [멈춰서는 안 돼! 계속 움직여야해! 물의 호흡에서 히노카미 카구라 호흡으로 강제로 바꾼 반동이 올거라고!] 다다다다다

아미 [그렇게 되면 아미는 움직이지 못할 거야! 그러니 지금이 답이야!!] 다다다다다

아미 [계속 달려!! 마미를 구하는거야!!!]

아미 "으아아아아아아아-!!!" 촹 촤좌좡

쿠로이 "이 자식?!"

훅 후우우욱-

피잉-

아미 [보였다! 틈새의 실이! 지금 이 자리에서 해치우는거야!! 설령...!!] 후우우욱

아미 [아미가 쓰러진다고 하더라도-!!!]

리츠코 "마미, 마미"

마미 "..."

리츠코 "아미를 구해야 해, 마미. 지금의 너라면 할 수 있어." 가볍게 마미의 양 뺨을 만지며

마미 "..."

리츠코 "힘내렴..."

마미 "..."

리츠코 "부탁이야, 마미..." 눈물을 흘리며

리츠코 "아미까지 죽게 되버릴거야..."

마미 "!!!!" 번뜩

마미 "혈귀술...!!" 꽈드드드득

마미 "폭혈-!!!"

콰과광

쿠로이 "허억?!"

후욱

쿠로이 "바보 같으니라고! 실을 잘라버렸다고!?"

아미 "아미와 마미의 인연은...절대 끊기지 않아!!!"

촤아앙-!!


-페이트 그랜드 오더 : 절대마수전선 바빌로니아

치히로 "자, 하늘을 우러러보세요, 원초의 바다여!!"

피냐코라타 "피냐아아아아아!!"

치히로 "그곳에 당신의 사신이 있습니다!!"

촹 쾅

여성 "팬 없이 아이돌은 존재하지 않으며, 팬이 있기에 비로소 무대를 영위할 수 있나니-"

린 "저, 저 사람은...!?"

여성 "그대가 말하는 영겁이란 걸어나가는 것이 아닌 잠결에 취해 있는 것에 불과하니, 재해의 짐승, 안티에게서 태어난 악이여. 회귀를 갈망한 그 자애야 말로" 화르르르륵

히다카 마이 "그대를 배척하게 하였던 근간이로다."

피냐코라타 "피냐아아아..."

히다카 마이 "사생으로 영락한 팬이라 하여도, 팬에게서 나온 이상 마땅히 이름을 대야 하겠지. 이미 잊혀진 무대 뒤편에서 어둑한 절망을 대접하기 위해 다시 무대 위로 올랐다. 전설의 아이돌, 히다카 마이다!"


-클라나드

P "니나, 그 인형은 더 이상 못 찾을지도 몰라. 어쩔 수 없어. 그러니까 새걸로 사자, 알았지?"

니나 "우으..."

P "니나?"

니나 "그거 하나 밖에 없던 거에요..."

P "매점에서 많이 팔고 있었잖아."

니나 "골라서 사준 거란 거에요...처음으로 프로듀서가..."

P "허억...!" 고개를 떨굼

P "...니나...외로웠니?"

니나 "네..."

P "나 같은 사람이랑 여행할 수 있어서 즐거웠어?"

니나 "네."

P "그렇구나..." 그렁그렁

P "니나, 내가 옆에 있어도 될까? 줄곧 오랫동안 못되먹은 프로듀서였지만, 앞으로는 니나를 위해 힘낼테니까...그러니 곁에 있어도 될까?"

니나 "네." 끄덕

P "정말이야?"

니나 "있어줬으면해요."

P "..." 싱긋

니나 "하지만 오늘은 소중한 걸 잃어버려서 슬픈 거에요."

P "응."

니나 "프로듀서"

P "응?"

니나 "있잖아요, 더 이상 안 참아도 되나요? 미유 언니가 그런 거에요. 울어도 되는 곳은 화장실이나 프로듀서의 품 속 뿐이라고..."

P "응...응!" 눈물을 참으며

니나 "흑, 흐으으윽..." 꼬옥

니나 "흐아아앙아아아아아아아앙-!!"

P "미안, 미안해...내가 정말로...미안해..." 눈물을 흘리며


-프린세스 커넥트

리이나 "하아- 하아- 으으으으" 부스스

마유 "우후후-♡" 번뜩

리이나 "허억?!"

마유 "드디어 찾았습니다♡ 저의 운명♡"

리이나 "으으으으으- 으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

마지막이 이상하다고 생각된다고 착각이십니다.

예압

0 여길 눌러 추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