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시농 시리즈

댓글: 0 / 조회: 72 / 추천: 0


관련링크


본문 - 05-24, 2022 15:32에 작성됨.

최불암 시리즈를 패러디한 요시노의 개그 스토리.


「요시노가 식당에 밥을 먹으러 갔다. 밥을 다 먹고 나니 지갑에 돈이 없었다.

마침 다른 사람이 밥 먹고 나가면서, "나 무카이 파 대장이야."

주인은 돈을 받지 않았다.

또 다른 사람이 나가면서 "나 무라카미 파 아가씨야."

주인은 역시 돈을 받지 않았다.

그러자 요시노는 자신있게 식당 주인에게 말했다.


"저 가고시마 수호신이오니~."


뭐 요런 거. 옛날 스타일의 개그를 이용해 전개해나가는 요시노 이야기.

0 여길 눌러 추천하기.